Press Release 보도모음


“한국어 이중언어 교육 확대” Supporting Korean-English Immersion Program

2022-04-29
조회수 277


▶ SF릴리엔탈학교 후원


 한국어 이머전 프로그램(이중언어 수업)을 운영하는 릴리엔탈학교 후원행사가 2일 SF총영사관 리셉션홀에서 열렸다. 

The event to support Korean-English program at Claire Lilenthal School was held in Korean Consulate reception hall.



릴리엔탈학교 학부모 모임인 SFKIEA(SF 한국어 이머전 교육프로그램 연합회)가 주최하고 SF총영사관이 후원한 이날 행사에서 필립 윤 SFKIEA 임원은 한국어 교육의 확대 필요성을 피력하며 “4, 5학년의 분반, 방과후 한국문화프로그램 지원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SFKIEA which is the parents organization is holding, and Korean Consulate is sponsoring for this event. The one of SFKIEA members, Philip Yun mentioned that there needs to be seperated grades in the 4th and the 5th, and the afterschool program is in need.

 



에밀리 뮤라즈 SF교육위원은 “4년 전 외국어교육 관련 예산이 전액 삭감되는 위기에도 SFKIEA를 구성, 릴리엔탈 이머전 프로그램이 자리잡게 됐다”면서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Emily Murase said : there was a crisis 4 years ago in budget, but SFKIEA was formed to overcome the crisis.



SFKIEA 던 퍼스키 이사장은 “나는 한국인은 아니지만 한국어 교육에 깊은 매력을 느끼고 있다”면서 “학생들이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는데 한국어가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성원을 당부했다. 

The president of SFKIEA said " I am not Korean, but very much into Korean Education. In order to be the human resource globally, Korean plays an important role"

이날 릴리엔탈학교 학부모 등과 최해건 SF-서울자매도시위원장, 최미영 재미한국학교협의회총회장, 장은영 북가주협의회 회장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There were not only parents from school, but Hagel Choi who is the director of SF-Seoul City alliance, president of Northern American Korean School association Miyoung Choi, and president of Northern California Korean school association etc to participate this event.